센터소개

언론보도

HOME > 센터소개 > 언론보도

인천교육청, ‘읽기돋움지원사업’ 시작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40회 작성일 20-02-27 14:24

본문

정순학 기자 / 인천시교육청(도성훈 교육감)은 올해 관내 초등학생 대상으로 읽기돋움(난독증)지원 사업을 통해 학습부진 조기발견 및 치료를 시작했다고 24일 밝혔다.
교육청은 초등학교 2~6학년 대상으로 읽기에 어려움을 가지고 있는 학생들을 1차적으로 학교 안에서 선별, 56교에서 75명의 신청을 받아 인천시교육청과 협약을 맺은 전문기관에서 전문적인 난독증 진단을 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11월, 학교에서 해결하기 어려운 읽기 장애 학생들을 지원하기 위해 학교 밖 연계 지원 시스템 마련이 중요하다는 인식하에 난독증 학생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지난 5월 공모를 통해 난독증 진단 및 치료 전문기관 5곳을 선정해 협약을 체결했다.
난독증 학생 지원 위원회 위원 김은희(대한 난독증 협회 부회장)는 인천시교육청에서 발 빠르게 시작한 난독증 학생 지원사업이 더욱 확대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웅수초등교육과장은 “인천시교육청은 학생들을 따듯한 시선으로 관찰하고 행복한 배움과 성장을 지원하는 공교육을 지향하고 있다.”며 “학교 안에서 해결 할 수 없는 문제들을 선별할 수 있는 교사들의 역량과 학교 밖 지원 시스템을 마련하고자 하는 교육청의 노력이 하나가 되기 위한 협업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교육청은 앞으로 난독증으로 진단된 학생들의 치료비 지원 등 읽기돋움(난독증) 학생 지원 사업을 추진 확대해 계속적으로 학교밖 전문기관과의 협업과 연계지원에 관심과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356508c266187d5f263251cdce7750ad_1582781046_8815.jp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